교육법안소위원회 소속 의원 10명의 의원실을
전학사협과 절반씩 분담하여 방문하여
학진법 개정안을 설명하고 통과를 부탁드렸다.